• UPDATE : 2023.11.29 수 08:56
> 기획특집 > 기획특집
[따뜻한 하루] 아버지의 옥중 편지
25뉴스 이동준기자  |  dong4911ok@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9.22  07:45:0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5뉴스=이동준기자] 인도의 초대 총리였던 자와할랄 네루는
독립운동을 이끌었다는 이유로
약 10년 동안 아홉 번의 수감생활을 했습니다.

그가 여섯 번째 투옥되었을 때
딸은 열세 살이었고 할아버지와 어머니까지
감옥에 갇혀 곁에는 돌봐줄 가족이
없었습니다.

그는 어린 딸이 걱정되어 매일 옥중 편지를 썼습니다.
2년 동안 하루도 거르지 않은 편지가
딸에게는 삶의 희망이었습니다.

열악한 상황에서도
자식을 바른길로 이끌려는 노력 덕분에
그의 딸은 강인한 정신력과
올바른 세계관을 갖게 되었습니다.

그녀는 훗날 위대한 정치인이 되는데
바로 인도 공화국의 제3대 총리인
인디라 간디입니다.

사람은 환경의 지배를 받습니다.
어떤 환경에서 성장했는지에 따라서
지적 수준이나 도덕 수준, 경제 수준 등
한 사람을 이해하는 척도가 됩니다.

비록 열악한 상황일지라도
마음가짐을 어떻게 가지느냐에 따라서
극복이 가능합니다.

# 오늘의 명언
삶의 목적은 믿고, 소망하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 인디라 간디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25뉴스(주)  |  주소 : 경기도 수원시팔달구중부대로177번지송림빌딩 B111호  |  대표전화 : 031-216-8661  |  팩스 : 031-216-8664
등록번호 : 경기 아 51071  |  등록일 2014.10.1  |  발행인ㆍ편집인 : 이동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준
Copyright © 2023 25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eo@25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