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2.2 금 08:58
> 기획특집 > 기획특집
[따뜻한하루] 귀와 눈을 닫지 말고 관심을 표시하라
25유스  |  ceo@25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0.04  06:53:1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5뉴스=이동준기자] 어느 나라에 왕이 있었는데 자신을 치장하는 것에만
시간과 정성을 쏟는 것이 그의 일과였습니다.
백성은 어떻게 살든지 왕은 자기만을 생각했습니다.
왕은 매일 아침에 여러 장식이 주렁주렁 달린
눈부신 의복을 입고 거울 앞에서 뽐내며
자기 모습에 기쁨을 느꼈습니다.

반면 백성들은 과다한 세금과 흉년으로
고통당하고 있었고 굶주림과 싸워야 했습니다.
왕은 이 사실조차 모르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왕과 나라를 진심으로 걱정한
한 신하가 왕이 매일 들여다보던 거울을
몰래 치워버렸습니다.

다음날 왕은 평상시처럼 자기의 모습을 보려고
거울을 찾았으나 거울은 보이지 않습니다.
거울을 찾던 왕은 거울이 있던 자리의 창문을
우연히 보게 됐습니다.

그런데 창문 밖, 거리를 오가는 사람들의 모습은
왕에게 큰 충격으로 다가왔습니다.

굶주림에 허덕이는 초라한 가족,
젖을 달라며 보채는 아이의 울음과 어머니의 흐느낌,
그리고 먹을 것을 찾으며 쓰레기통을 뒤지는
아이들을 보았습니다.

한참을 바라보던 왕은 무언가를 깨달은 듯
자신의 화려한 의복 대신에 소박한 옷으로 갈아입었습니다.
그리고 백성들 가운데로 나아가 이야기를 들었고
아픔을 함께 나누었다고 합니다.

어떠한 것에 마음이 쏠려
취하다시피 되었다는 뜻을 가진 도취.

도취가 무서운 이유는
'취해있는 상태'이기에
올바른 판단이 어렵다는 것입니다.

그렇게 점점 도취에 빠져들다 보면
타인에게 어떤 관심도 두지 않을 수 있습니다.
결국 세상에 자신을 사랑해주는 사람이
자신밖에 남지 않습니다.

# 오늘의 명언
남이 당신에게 관심을 갖게 하고 싶거든,
당신 자신이 귀와 눈을 닫지 말고
다른 사람에게 관심을 표시하라.
– 로렌스 굴드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25뉴스(주)  |  주소 : 경기도 수원시팔달구중부대로177번지송림빌딩 B111호  |  대표전화 : 031-216-8661  |  팩스 : 031-216-8664
등록번호 : 경기 아 51071  |  등록일 2014.10.1  |  발행인ㆍ편집인 : 이동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준
Copyright © 2022 25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eo@25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