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7 화 19:55
> 기획특집 > 기획특집
[따뜻한하루] 므두셀라 나무
25뉴스 이동준기자  |  ceo@25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22  20:02:5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5뉴스=이동준기자] 므두셀라 나무

미국 캘리포니아의 인요 국립공원 삼림지에서도
해발 3,000m 이상의 고지대에서 자생하고 있는
어쩌면 지구에서 가장 오래된 나무가 있습니다.
이 나무는 브리슬콘 소나무의 일종으로
무려 4,900년이나 되었다고 합니다.

1957년 애리조나 대학의 에드먼드 슐먼이라는 학자가
나무의 생장추를 이용해 나이를 측정한 결과이며
그중에서도 가장 오래된 나무 이름을
성경 인물 중 969살까지 산 것으로 기록돼 있는
므두셀라의 이름을 따서 부릅니다.

보통의 나무처럼 므두셀라 나무에도 형성층이 있어
굵기가 계속 굵어지는데, 4,900년 동안
굵어졌으니 엄청나겠다 싶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은데
이 나무는 아주 더디게 조금씩 자라기 때문에
100년 동안 고작 3cm밖에 굵어지지
않기 때문입니다.

또한 므두셀라는 혹한의 날씨와 사나운 바람,
적은 강수량 등 가장 나쁜 생존 조건 속에서도
살아남을 수 있는 강인한 생명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혹시 열악한 환경 때문에 낙심하고 계신가요.
아니면 남들보다 느리게 가는 것 같아
좌절하고 계신가요.

므두셀라의 장수 비결은 최악의 환경 속에서도
꿋꿋이 살아내는 강인한 생존력과
다른 나무보다는 더디지만 아주 조금씩
꾸준히 자라는 데 있습니다.

우리가 인생에서 롱런하는 비결도
이와 같습니다.

# 오늘의 명언
역경은 당신에게 생각할 수 없는 것을
생각하게 할 용기를 준다.
– 앤디 그로브 –
 

[관련기사]

[따뜻한하루] 한 손으로도 박수를 치다
따뜻한하루 외모 콤플랙스
[따뜻한하루]아버지의 마중
[따뜻한하루]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따뜻한하루]뜻한하루]스스로 운명을 정한 사랑
[따뜻한하루]내 청춘은 지금부터
[따뜻한하루] 소중하지 않은 것은 없다
[따뜻한하루] 미래를 만드는 사람들
[따뜻한하루]세렌디피티의 행운
[따뜻한하루]형제간의 용서
[따뜻한하루] 백범(白凡)
따뜻한하루 외모 콤플랙스
[따뜻한하루]아버지의 마중
[따뜻한하루]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따뜻한하루]뜻한하루]스스로 운명을 정한 사랑
[따뜻한하루]내 청춘은 지금부터
[따뜻한하루] 소중하지 않은 것은 없다
[따뜻한하루] 미래를 만드는 사람들
[따뜻한하루]세렌디피티의 행운
[따뜻한하루]형제간의 용서
[따뜻한하루] 백범(白凡)
[따뜻한하루] 한 손으로도 박수를 치다
따뜻한하루 외모 콤플랙스
[따뜻한하루]아버지의 마중
[따뜻한하루]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25뉴스(주)  |  주소 : 경기도 수원시팔달구중부대로177번지송림빌딩 B111호  |  대표전화 : 031-216-8661  |  팩스 : 031-216-8664
등록번호 : 경기 아 51071  |  등록일 2014.10.1  |  발행인ㆍ편집인 : 이동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준
Copyright © 2020 25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eo@25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