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4 토 07:13
> 지역뉴스 > 서울,경기
양주시, 지역화폐 ‘양주사랑카드’신협 구입 가능 … 오프라인 판매 박차
25뉴스 기자  |  25news828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4  15:39: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양주시
[25뉴스 = 박숙원] 양주시는 양주지역화폐 ‘양주사랑카드’의 신용협동조합 판매 시작과 함께 오프라인 판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3월 29일 발행한 ‘양주사랑카드’는 지난 1일 기준으로 일반판매 26억원, 청년배당과 산후조리비 등 16억원 등 판매액이 총 42억원에 달하며 사용률 또한 66.6%로 약 28억원이 관내 소상공인 업소에서 사용됐다.

급격히 사용액이 증가하고 있는 양주사랑카드는 지난 12일 하나신협을 비롯해 양주신협 본점과 백석지점 등 3개소에서 판매를 시작, 기존 오프라인 판매소인 농협중앙회를 포함 총 5개소로 판매처가 늘어났다.

이에, 구입에 어려움을 느꼈던 읍·면 거주 시민들도 인근 판매처를 방문해 신분증 확인 후 카드를 발급받거나 원하는 금액을 충전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이번 판매처 확대에 따라 시민들의 양주사랑카드 구매와 충전 편의성이 극대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더 많은 시민들이 손쉽게 카드를 구입할 수 있도록 지역농협과 새마을금고 등에서도 판매가 가능하도록 관계 기관과 적극 협의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양주사랑카드’는 양주시 내에서만 사용이 가능한 선불형 충전식 카드형태의 지역화폐로 IC카드 단말기가 있는 연매출액 10억 이하의 업소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단, 대형마트, 쇼핑센터,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업소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사용자에게는 일반판매 발행액 61억원까지 충전금액의 10%가 추가지급 돼, 월 한도액 50만원 충전 시 55만원을 사용할 수 있으며 일반판매 발행액 초과 시에도 예산 소진 시까지는 6%의 추가지급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판매처 확대로 지역화폐 유통 활성화가 촉진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양주시 골목상권 곳곳에서 지역소상공인들의 매출이 증대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업무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25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25뉴스(주)  |  주소 : 경기도 수원시팔달구중부대로177번지송림빌딩 B111호  |  대표전화 : 031-216-8661  |  팩스 : 031-216-8664
등록번호 : 경기 아 51071  |  등록일 2014.10.1  |  발행인ㆍ편집인 : 이동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준
Copyright © 2019 25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eo@25news.co.kr